NEWS

2021-08-11

[머니투데이]부울경 특화 AC 시리즈벤처스, 창원·진주 유망 스타트업 육성


부울경(부산·울산·경남) 지역 특화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AC) 시리즈벤처스가 '2021년 창원·진주 강소특구 액셀러레이팅 지원 사업'에 선정된 20팀과 함께 프로그램 발대식을 진행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경남 창원·진주 강소특구 내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해 초기 자금투자와 보육, 후속투자 연계로 성장을 촉진하는 프로그램이다.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이 주최하고 한국전기연구원·경상국립대가 주관하며 시리즈벤처스와 경남벤처투자가 공동 운영한다.

올해 사업에는 창업팀 11개사와 예비창업팀 9개사 등 20곳이 최종 선정됐다.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과정에서 성장 잠재력이 있다고 판단되는 팀들에게는 시리즈벤처스와 경남벤처투자를 통해 최대 10억원의 투자를 유치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발대식에는 △오션스바이오 △티에스제이 △에이셉 △이플로우 △씨티엔에스 △플렉시블 △에이엔엠 △나노에버 △플래너서저리 △킥더허들 △미스터아빠 등 창업팀과 예비창업팀 30여명이 온라인으로 참여했다.

시리즈벤처스는 각 기업들을 대상으로 창업기업 사업화와 투자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사업계획서 및 IR자료 작성법 △지역 스타트업 투자유치 사례 △마케팅 전략 등 기본적인 교육과 단계별 투자유치 전략에 대한 노하우를 공유했다. 


박준상 시리즈벤처스 대표는 "지능형 전기기계, 항공우주 산업 등 특화 분야에서 사업 아이템을 보유한 지역 창업팀과 예비창업팀을 발굴했다"며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기업의 성장 단계에 맞는 액셀러레이팅으로 밀착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Return to series NEWS